장학생 감사편지

‘나는 부족한 사람이다.
그러니 남에게 절대 안 진다.’
라는
정신으로 항상 겸손하고 열린 생각을 가지고
살아라. 또한 약자에게는 한없이 약해져
품어주고, 강자에게는 강하게 대하라.

(한재 이한오)

다른 이들의 행복에 도움을 주는 삶을 살겠습니다.

한재공익재단의 이사장님,

그리고 한재공익재단을 위해 노력해주시는 모든 분께.

 

안녕하세요. 한재 7기 장학생 이OO입니다.

고등학교 3학년이던 시절부터 시작하여 한재 재단의 도움을 받기 시작한 지도

곧 2년이 다 되어갑니다. 고등학교 2학년이던 제가 장학생 면접을 준비한 것은

앞으로 어떤 길을 걸어가야 할지 많이 고민할 수 있게 되어 그 자체로 정말

소중한 시간이었고, 대학에 입학하고 나서도 크고 작은 동기부여에는 항상 그

기저에 한재공익재단이 있었던 것 같습니다.

 

제가 살고 싶은 삶이 무엇인지 말씀드린 순간부터 그 목표가 꼭 지켜야 할

하나의 약속처럼 느껴져 저의 모든 나날에 큰 원동력이 되고 있습니다.

누군가에게는 대학 입학시험을 끝내고 맘 편히 쉴 수 있는 정도의 의미만을

지녔을지도 모르는 이 시기를, 다른 걱정 없이 매 순간 목표를 향한 전진으로

채울 수 있도록 도와주신 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전하고 싶습니다.

 

한재공익재단을 만난 것은 제 삶에서 손 꼽히는 감사함이라고 생각합니다.

장학사업을 넘어 선행상 사업으로 아름다운 사회를 향한 더 큰 추구를

보여주시는 모습, 그리고 다른 장학생부들의 열정 가득한 삶의 모습을 통해

많은 배움을 얻고 있습니다. 저 또한 제 인생을 열심히 가꾸어 나가며

다른이들의 행복에 도움을 주는 삶을 살겠습니다.

 

언제나 진심으로 감사합니다.


7기 장학생 이OO올림